티스토리 뷰

CounterStrike

아이조아라샵, 익스3.0 SE 마우스 튜닝 후기: 옴론재팬/도색/무게추/센서/에일리언웨어

rhyshan

지난 10월 익스의 버튼이 맛이 가며 더블클릭 현상(Doubleclick Issue)이 발생해, 아이조아라샵의 익스튜닝을 받기로 했습니다.


고장난 버튼을 옴론재팬으로 교체하고 무게추도 달기 위해서 입니다.


아이조아라샵은 제가 카운터스트라이크와 함께 10년 이상 이용해 온 곳이며


자신을 Professional Gaming Shop으로 소개하고 있는 곳입니다.


그래왔듯, 잘해주겠거니 하다 뒷통수를 맞았네요.




아이조아라샵의 익스3.0 SE튜닝




튜닝은 이런 내용이고, 주문 뒤 택배로 보냈던 마우스가 아래와 같이 도착했습니다.





기존의 뚜껑은 내팽개쳐 뒀군요. 나름 한때 비쌌던 에얼리언인데요.


모르시진 않았을텐데, 어쨌든 도색 일부분이 벗겨져 도착했습니다.





불량한 유격 그리고,




?


마우스 Feet이 없이 왔습니다.


더욱 당황스러웠던건 문의에 답이 없고, 반송한 제품을 수령했는데도 연락이 없는 아조샵이었습니다.


짜증이 밀려와 언제 연락하나 지켜봤습니다.



1주일이 지나서야 전화가 왔는데, 환불 그리고 보내기 전 상태로 조립해 보내준다고 합니다.


한동안 마우스를 사용하지 못했고 연락은 늦었지만, 버튼수리 받은 셈 치자. 생각했습니다.




그렇게 다시 받은 익스입니다.



이번엔 사이드버튼이 묻혀 나오질 않고,




휠이 케이스에 걸려 제대로 돌아가지 않는 상태로 왔습니다. 영상에서 휠을 위로 굴릴 때의 소리가 익스의 정상적인 휠 사운드입니다.


한번 실수했던 고객에게 제품을 다시 보내는데, 보내는 제품을 확인조차 하지 않았단 이야기 되겠습니다.



전화를 걸어 유격/사이드버튼/휠상태를 설명하니 마우스를 다시 보내달라고, 쉬운 일이니 고쳐서 다시 보내겠다고 합니다.


그러니까 '쉬운 일'이면 왜 진작에.... 다음 날 다시 택배를 보냈습니다.




택배를 보낸 25일 금요일 아침, 문의를 넣어봤습니다.

'벌써 3주동안 사용하지 못했다. 내 다음 날엔 마우스를 꼭 써야겠으니, 대체할 마우스를 보내달라.'


저녁 6시, 퇴근시간이 되어서야 문자답변이 왔습니다.

'보내줄 샘플이 없다.'


제가 샘플을 달라 했던가요? 어쨌건 전화를 했더니 퇴근했는지 받지 않습니다.




28일 17:33, 아이조아라샵 택배 수령 확인.


물건을 받자마자 전화 주기로 했지만, 역시나 이번에도 연락은 없습니다.




30일, 임의로 수리된 익스 수령.. 전 여기서 정말 놀랐습니다.


분명 전화를 주기로 했었는데요. 한 걸음 더 나아가 마음대로 기판 전체를 바꿔놨습니다.


가관입니다.





X09 → X80


X80은 뉴익스부터 최근의 레전드익스까지 들어가는 센서입니다. fps가 개선된 아예 다른 센서죠.


성능과 반응성은 더 낫지만, 체감차이 존재하며 인식높이(수직거리, lift-off distance)도 다릅니다.


전 기존 제 마우스에 달려있던 X08/X09의 6000fps 센서를 원합니다.



이는 자기 마음대로 9000fps의 센서로 바꿔놓고 언급하지 않은 경우로, 복구할 수 없는 문제입니다.


제 기판은 이미 버렸을테고, X09 새 제품은 구하기 힘들거든요.



또 함께 온 메모를 읽어보니 아주 호구로 아나 봅니다.





간단하게 다른 익스에 뚜껑만 제 것으로 끼워놓은 작업인데, 많이도 바꿔놓은 것처럼 써놨습니다.


기만에 가까운 행동을 보여주네요. X09에서 X80으로 센서가 바뀐 부분은 언급이 전혀 없군요.



이조차 실수라고, 몰랐다고 한다면 프로페셔널 샵이라는 타이틀을 떼야 할 겁니다.


전 분명 물건을 받으면 전화를 꼭 달라 강조했었구요.


이게 한 달 정도 지난 시점이었던 것 같은데, 여기서 택배반품에 지쳐 그만두고 팔기로 결정했습니다.




전 무엇보다 돈 백만원 쓴 사이트가 이러고 있으니 답답했습니다. 실수를 떠나 제대로 응대하겠단 마인드가 없으니 말이죠.


에펨포나 하드웨어 커뮤니티에 직접 링크를 올리지는 않겠지만,


결국 통화를 하지 못한 조진만 대표이사님 그리고 아조샵에서 익스를 튜닝하고자 하는 분들께, 이 글이 닿길 바랍니다.






마우스는 천패드(Qck+)에서 실사용 1주일 후 판매를 위해 에어캡(뾱뾱이)/박스포장해 뒀습니다.


옴론차이나/X80/에얼리언웨어 노바옐로우 뚜껑/SE 테프론(란토코리아?)입니다.




글에 적은 것과 마찬가지로(혹은 아조샵의 말에 따르면), 새 마우스에 제 뚜껑만 얹혀있는 상태입니다.


위에서 언급했던 포장 탓에 발생한 도색 벗겨짐은, 아래 사진에서 확인할 수 있는 왼쪽 버튼의 왼쪽 하단부입니다.


그리고 기존의 ALIENWAREE 윗부분에 찍힌 흔적이 있습니다.




도색익스를 원하신다면 구입 후 튜닝하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